2015년 3월 24일 화요일

전남 곡성 강빛마을 방문

그동안 자료 사진이나 방송 영상으로 자주 봤었는데 기회가 없어서 직접 들리지는 못했는데 얼마전 남해에 갔다 오는길에 들렀습니다. 비가 오는 날씨 였지만 이곳 저곳 돌아 봤습니다.



동네에서 가장 높은 곳에 올랐습니다. 멀리 보성강이 보이는 멋진 풍경입니다. 다른건 몰라도 높은쪽에서 바라보는 풍경은 정말 멋지더군요.



완전히 동일한 모양의 집들이 반복되는 모습은 실제로 봤을때도 뭔가 아쉬움이 남았습니다. 먼저 집을 짓고 분양하는 경우에 피하기 어려운 문제 이기도 하지만 조금은 더 다양한 모델을 선보였으면 어땠을까하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분양은 되었으나 실제 거주하지 않는 집들이 많아서인지 방문했던 날은 수학여행 온 것으로 보이는 단체 여행객들이 많이 보였습니다. 이 또한 전원마을에는 어울리지 않는 아쉬운 풍경이었습니다.

댓글 없음 :

댓글 쓰기